헤드위그 since 2002.8

 

 


17세 비망록 혼자 놀기 가디록-환절기 기록과 기억 불협화음 가입 로그인
the L word 601 - Long Night's Journey Into Day2009/01/21
헤드위그http://hedwig.byus.net

Last season's spontaneous steamy moment between Shane and Nikki leads Jenny to confess the identity of her true love and complicates the group's future dynamics. On the sixth and final season of THE L WORD®, careers evolve, relationships are tested and friendships end in murder. It begins with Jenny found dead! As a result, everyone's lives are turned upside down leaving all the friends despondent but also suspects — who did it and how did it happen? Flashbacks of the months leading up to the murder will be the only way to put the pieces together to learn why.

드디어 6시즌 시작!! It begins with Jenny found dead!라는데, 이미 그건 스포 당해서 놀랍지도 않다.
내가 기대한만큼 대단한 이유가 아니면, 제작진을 용서하지 않을테닷.



이젠 보기만 해도 좋은 Bette and Tina. commitment-



Tasha가 저렇게 지쳐하고, 지겨워하는 이유를 알 것만도 같다-
culture 보고 tacky 하다며 웃어대는 사람을 누가 예뻐할 수 있겠어.




하지만 그래도 Alice는 귀엽다는 것 *=_=*
Alice가 없었더라도 내가 이 드라마를 이렇게 격하게 아낄 수 있었을까;;



Leisha가 문신을 지우고 있다더니, 정말인가보다. 오른쪽 팔에 희미하게 남은 저 문신자욱 ;ㅁ;
내가 얼마나 좋아했는데. 나도 판박이를 박아볼까 (문신은 무서워) 진지하게 고민하기 까지 했는데-

-

6시즌에 사람들이 갑자기 영어를 천천히 말해주나? 내용을 거의 90% 이상은 이해한 것 같다;
Alice가 웅얼거리는 소리라던가, 너무 slang 스러운 단어는 알아듣지도 못한다 (...)

덧글 개
이전글

  the L word 602 - Least Likely

헤드위그  
다음글

  닷냥커플 베스트커플상 수상 ㅠㅠ [3]

헤드위그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reen